(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감독 최국희, 배우 옹성우‧이솜‧심은경 주연의 영화 ‘별빛이 내린다’의 청주 촬영으로 오는 23일 청원구 일부 도로가 부분 통제된다.

통제 시간은 23일 오전 6시부터 밤 12시까지. 청원구 율봉로 180번길(율량동 고려서점 골목)이 부분 통제된다.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 청주영상위원회가 로케이션 지원하는 영화 ‘별빛이 내린다’는 ‘국가부도의 날’ 최국희 감독의 신작이다.

1993년 대학 신입생으로 만난 남학생 경수와 이름 빼고는 모든 것이 대조적인 현정이라는 이름의 동명이인 여학생들의 이야기를 다룬 성장 멜로 영화다.

저작권자 © 충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