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트롯가수 임영웅의 팬클럽 ‘영웅시대충북’이 꾸준한 나눔을 실천하며 성숙한 팬 문화를 만들어 가고 있다.

‘영웅시대충북’은 20일 의료 및 생계 지원이 필요한 아동 지원을 위해 써 달라며 성금 1천81만950원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충북지역본부에 기탁했다.

이날 기탁은 가수 임영웅의 생일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함영희 영웅시대충북 회장은 “모두가 힘든 시기에 가수 임영웅으로부터 받는 감동과 위로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의 아동들과 나눌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선하고 건전한 팬덤 문화에 동참하기 위해 꾸준한 나눔을 실천해갈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충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