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뉴스 음성=소진섭 기자) 음성군은 오는 30일 음성문화예술회관에서 ‘음성의 전통문화유산 재조명과 활성화 방안’이란 주제로 학술대회를 연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학술대회는 음성의 전통문화유산 중 판소리, 민요, 놀이문화에 주목해 이를 종합적으로 재조명하고 활성화하는 방안을 마련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학술대회 발표는 △음성 민요의 전승 양상과 활용 방안(서영숙 한남대학교 교수) △거북놀이의 특징과 의미(윤경식 국립민속박물관 학예연구사) △충북 판소리 발굴 현황과 발전방안, 음성의 과제(이종달 동방판소리문화원 원장) 등 세 가지 주제로 이어진다.

발표가 끝난 후에는 판소리 공연과 임기현 충북학연구소장의 진행으로 토론이 이어질 예정이다.

사전 예약 없이 누구나 참석할 수 있는 이번 학술대회는 지역주민의 참여를 유도하고자 음성군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도 실시간으로 중계한다.

저작권자 © 충북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